알림글

새삼 언급할 필요도 없지만 이곳은 제 假개인적인 공간이고 조금 더 구체적으로 말하면 여태껏 읽은 도서들을 새삼 리뷰해서 생각을 가다듬으려는 목적으로 만들었습니다.

우연히 서핑으로 도착했다면 그냥 alt+← 키를 누르시길 정중히 권해 드립니다.

평가의 기준:

A: 이건 남에게 추천해 줘야 한다!
B: 별 생각 없음.
C: 뜯어 말릴 물건.

+: 딱 내 취향임.
0: 역시 생각 없음.
-: 내건 내 과가 아니야!

by 니세잇짱 | 2009/12/31 23:31 | 트랙백 | 덧글(1)

괭이갈매기 울적에 EP4 간단소감


괭이갈매기 울적난다며... 근데 왜 안 끝나!!

(당연하지만)

.

.

.


여러가지 의미로 용기사07의 밑천이 적나라하게 드러난 에피소드.

특정 두 마리인물과 관련된 장광한 반복 이벤트 투하에는 제아무리 나라도 견디지 못하고 스킵. GG

설정부터 광파는 아이 마리아야 그렇다 쳐도 갓 등장한 엔제를 어지간히 광파는 소녀로 만들고 싶었나 본데 뭥미.

전반 용기사의 뇌내망상 부분만 제거했다면 속도감 있는 깔끔한 에피소드가 되었을텐데..
 제가 용빠는 아니지만 아쉽긴 합니다.


아무튼 금번 EP4의 관전 포인트는

1. 사토시 등장! 왜 안나오나 했네.

2. 폭풍간지 금고. 크으~핫핫핫핫.

3. 용기사, 어설픈 모에화에 올인하다가 죽쑤다.

이하는 네타

4. 용기사씨, 치사하게 이름 가지고 장난칠래요?

5. 어떻게 보면 전형적인 쓰르라미 루트. 단 이번 경우는 최종보스가 람다랑 베른. 막판은 배틀러가
  우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오 기적이다! 
질질 짜면서 베아트랑 손잡고 게임 자체를 파토내는 왕도적인 전개가 예상됨.

엔제야 뭐, 일회용이니 ㅋㅋ

네타 끝.


결국, 기억에 남는 건 리카쨔마의 썩소. :)

by 니세 | 2009/01/03 05:13 | 기타 | 트랙백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